본문 바로가기

제품 사용기

콕스 엔데버 무접점 35g 텐키리스 키보드 사용 후기

 

생애 첫 무접점 키보드

집에서 사용하는 키보드를 기계식으로 바꾸고 나니 회사에서 사용하는 일반 키보드를 사용할 수 없는 몸이 되어버렸습니다. RAZER 적축 스위치를 사용한 기계식 키보드였습니다.

 

회사에서 사용할 키보드로 기계식 키보드 (옵티컬 스위치)와 무접점 키보드 (축전식 스위치)를 놓고 고민하는데 제가 일하는 곳은 엔지니어와 프로그래머들이 혼재해 있는 개발실이라서 동료들의 다양한 키보드를 체험해 볼 수 있었습니다.

 

동료들은 저같은 키알못에게 키보드에 대해 영업을 했습니다 많은 정보들과 구입방법을 소개시켜 주었습니다. 결국 결론은 해피해킹이나 리얼포스로 처음부터 가는게 차라리 좋다는 의견이 대세였고, 저는 두 키보드를 빌려서 써봤습니다.

 

물론 나쁘진 않았지만 '이 키보드를 30~40만원이나 주고 사야하는가?' 라는 물음표만 생겼죠. 저의 둔감한 손꾸락으로는 차이를 값어치를 크게 느끼지는 못했습니다. 기계식 키보드를 첨음 접했을 때의 신선한 타격감에 비하면 좀 실망스러웠죠.

 

그러나 사무실에서 타닥타닥 소리를 내고 싶지 않았던 저는 기계식보다 무접점으로 결정했고, 그 중 저렴한 제품군으로 알아보았습니다.

 

해피해킹과 리얼포스를 포기한 저는 입문용으로 콕스와 한성을 추천받았습니다. 텐키리스를 싫어하지만 가벼운 35g을 사용해 보고 싶어서 결국 텐키리스로 콕스 엔데버 무접점을 중고로 들여 왔습니다. 어차피 숫자키는 별도로 사면 되니까요.

 

콕스는 노뿌의 스위치를 사용해 저렴합니다. 반면 고가형에 속하는 해피해킹과 리얼포스는 토프레의 스위치죠. 노뿌에 대해 알고 싶다면 아래 글을 참고해 주세요.

 

 

 

노뿌 무접점 키보드란?

요즘 키보드에 관심이 많아지면서 무접점 키보드들에 관해 알아보고 있는데요. 노뿌, 토프레 등 생소한 용어들이 많이 등장합니다. 노뿌 키보드란? 본론부터 말하자면 노뿌와 토프레는 정전식

pumpkin-review.tistory.com

 

6개월 사용한 후기

장점

장시간 사용에 부담없는 키감

많은 글을 쓸 때 손가락에 무리가 가지 않는다고 하여 35g의 가벼운 스위치를 선택했는데, 상당히 만족 스럽습니다. 보고서를 쓸 때나 블로그 글을 쓸 때 기계식 키보드에 비해 손가락 관절에 부담이 적습니다. 굳이 기계식 키보드를 사용하며 구름타법을 연마하느니 무접점을 사용하는게 저같은 일반인들에게는 더 편리하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타이핑 해보면 구름타법도 불가능하지는 않습니다. 다만 그 필요성을 못느낄 뿐입니다. 가벼운 키감 덕분에 타이핑 속도 역시 늘어난 느낌입니다.

 

도서관에서 사용해도 될만큼 정숙함

회사에서 일할 때와 안할 때가 가장 티가 많이 나는게 키보드 소리죠. 그래서 저는 일을 하든 않하든 다른 사람들에게 알리고 싶지 않아서 콕스 무접점 키보드를 선택했습니다. 백문이불여일청이니 타건음을 들어보시죠. 조용한 곳에서 찍어서 소리가 좀 크게 들리는데 실제 소리는 훨씬 작으니 음색만 들어보시기 바랍니다.

 

ASMR을 찍는게 아니기 때문에 최대한 현실적인 타건감을 담아봤습니다. 팅글을 기대하시는 분은 영상을 패스하시기 바랍니다.

 

 

 

단점

너무나 가벼운 키감

키가 날아갈 듯 가볍다 보니 오타가 조금 많이 늘어난 느낌입니다. 원래 오타가 좀 있는 편인데 누르는 속도는 늘었지만 오타가 늘어서 지우다 보니 실제 글을 작성하는 속도는 크게 차이가 없는 듯합니다. 개인차 문제이니 단지 개인적인 단점입니다.

 

저는 왼손 새끼 손가락이 짧은 단지증이라서 새끼 손가락이 눌려서 ㅁ이 계속 눌린다거나 하지는 않습니다. 그러나 오른쪽 컨트롤키를 손바닥으로 누르는 경우가 너무 잦아서 처음엔 키보드 바로 팔아버리려고 했습니다. 기능키라서 눌린줄도 모른채 눌리니까 더 답답했습니다. 

 

그래서 팜레스트를 하나 장만했는데요. 비싼거 말고 그냥 저렴이로 장만했는데 문제가 완전 해결 됬습니다. 팜 레스트 없이는 못씁니다. 만약 이 글을 읽고 사셨는데 컨트롤이 계속 눌리는 분은 팜레스트 사세요. 아래 사진처럼 완전 딱 맞습니다.

 

사진 클릭 시 구입한 제품으로 연결됩니다.

 

콕스엔데버와 너무 딱맞는 팜레스트
자로 잰 듯 높이가 딱맞는 팜레스트
가로길이도 딱맞는 팜레스트

 

보안 프로그램 충돌

간혹 국내 은행 업무를 볼 때 설치되는 nxkey같은 키보드 입력 악성 보안 프로그램이 작동 되면 갑자기 키보드가 먹통이 됩니다. 그 때 USB를 뽑았다가 다시 꽂으면 작동 되긴 하는데요. 아무리 찾아봐도 해결책은 없는 것 같습니다. 악성 보안 프로그램 개발하는 업체에서 이런 버그를 인지하고 개선해 주기를 기대할 수밖에요. 가장 좋은건 악성 보안 프로그램 설치 없이도 금융업무를 볼 수 있는 세상이 오는 것이 겠죠.

 

텐키리스

앞 서 말씀드린 것처럼 저는 숫자키를 자주 사용하기 때문에 텐키리스를 좋아하지 않습니다. 저같은 분은 나중에 별도로 숫자키를 사야하기 때문에 그 비용까지 포함해서 생각해야 합니다. 이 부분 역시 개인차가 있기 때문에 개인적으로 생각하는 단점입니다. 오히려 책상의 자리를 적게 차지한다고 텐키리스를 더 선호하시는 분도 있으니까요.

 

사라마라

키보드는 다른 제품들보다 유독 호불호가 강한 것 같습니다. 그래서 사라 마라하기가 상당히 애매합니다. 가격이 비싸다고 마냥 자신에게 맞는 것은 아니니 주위에서 구할 수 있으면 몇 시간이라도 사용해보고 결정하는게 가장 좋습니다.

 

주위에 빌려서 사용할 수 없다면 가까운 매장에서 체험을 해볼 수도 있습니다. 제가 듣기로는 용산의 '리더스키'라는 매장에서 체험할 수 있다고 하니 한번 연락해서 방문하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아니면 근처 하이마트나 이마트의 일렉트로마트 (저희 동네 일렉에는 없었음)에 있는지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만약 글이나 코딩을 많이 하시는 분들은 콕스 엔데버를 추천드리며, 게임을 주로 하신다면 그닥 추천드리지 않습니다. 게임은 타격감(?) 같은게 중요한데 35g 무접점은 좀 김이 새는 느낌이라서요. 그래서 게임을 주로하는 집에서는 기계식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저는 불안해서 써보고 아니다 싶으면 되팔 생각으로 중고로 구매했는데요. 중고로 구매하는게 찜찜하고 신품을 선호하신다면 아래 상품들을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콕스 엔데버 텐키리스 RGB PBT 방수 무접점 키보드 35g
색상: Black / White
콕스 엔데버 텐키리스 RGB PBT 방수 무접점 키보드 35g
색상: Navy